메뉴 건너뛰기

close

 지난해 6월 지방선거에서 창원시장 후보로 출마했던 조진래 전 국회의원이 25일 오전  자신의 형 집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지난해 6월 지방선거에서 창원시장 후보로 출마했던 조진래 전 국회의원 (자료사진)
ⓒ 조진래 전 국회의원 SNS

관련사진보기

 
조진래 전 국회의원이 자신의 친형 집에서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경찰은 25일 오전 8시 5분쯤 경남 함안군 법수면 자신의 형 집 사랑채에서 숨져 있는 조 전 의원을 보좌관이 발견했다고 밝혔다.

보좌관은 '전날 조 전 의원을 함안의 형 집에 태워주고, 이날 아침 다시 데리러 와달라는 부탁을 받아 아침에 가보니 숨져 있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진다.

외부 침입 흔적과 몸의 상처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조 전 의원이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이 아닌지 조사하고 있다.

조 전 의원은 대구 출신으로 영남고와 연세대 법학과를 졸업했다. 1991년 제33회 사법시험에 합격했고 1994년 변호사로 법조계에 발을 들였다.

지난 2006년 한나라당 이명박 대통령예비후보 정책특별보좌역을 맡으면서 정치에 입문했고 2008년 5월 경남 의령·함안·합천군에서 당선돼 제18대 국회의원을 지냈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가 경남도지사로 재직할 때 정무부지사, 정무특별보좌관, 경남개발공사 사장을 역임했고 2017년 12월부터 2018년 8월까지 여의도연구원 부원장을 지냈다.

댓글4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대구주재. 오늘도 의미있고 즐거운 하루를 희망합니다. <오마이뉴스>의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