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이탈리아 대통령과 회담하는 트럼프 President Donald Trump listens during a meeting with Italian President Sergio Mattarella in the Oval Office of the White House, Wednesday, Oct. 16, 2019, in Washington. (AP Photo/Evan Vucci)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 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워싱턴=연합뉴스) 백나리 특파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1일(현지시간)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개정을 언급하며 "우리에게 환상적인 합의다. 우리가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좋게 됐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각료회의를 시작하기 전 외국과의 무역합의에 대해 얘기하다가 한미FTA 개정을 거론하면서 이렇게 언급했다.

그는 "한국은 (개정 전에는) 끔찍한 합의였다. 그 특정 합의에 책임이 있는 사람은 힐러리 클린턴이다. 만약 여러분이 그 이름을 들어봤다면 말이다"라며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에 대한 비난으로 넘어갔다.

트럼프 대통령의 이날 발언은 한미FTA 개정 성과를 부각하면서 클린턴 전 국무장관 등 전임 버락 오바마 행정부를 깎아내리기 위한 의도로 풀이된다. 트럼프 대통령은 작년 9월 한미가 FTA 개정안에 서명한 후 이를 무역 치적 중 하나로 여러 차례 거론해왔다.

트럼프 대통령은 취재진과의 문답 말미에 "한국은 경제와 무역합의의 관점에서 우리가 생각해보던 것보다 훨씬 더 우리와 관계를 맺고 있다"면서 "많은 돈이 거기서 쓰이고 있다. 그들(한국)은 우리를 통해 그렇게 할 것이다. 그들(한국)은 (미국으로부터) 엄청난 구매를 해왔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바른 언론 빠른 뉴스' 국내외 취재망을 통해 신속 정확한 기사를 제공하는 국가기간뉴스통신사입니다.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