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26일 오전 경북 구미시 상모동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에서 열린 박 전 대통령 추도식에 500여 명이 참석했다.
 지난해 10월 26일 경북 구미시 상모동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에서 열린 박 전 대통령 추도식.
ⓒ 조정훈

관련사진보기

 
장세용 구미시장이 오는 26일 경북 구미시 상모동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에서 열리는 추모제에 참석하기로 했다.

구미시는 장 시장이 구미시민의 소통과 통합, 화합을 위해 박 전 대통령 40주기 추모제와 추도식에 참석해 초헌관을 맡는다고 23일 밝혔다.

박 전 대통령 40주기 추모제는 26일 오전 10시30분부터 10시55분까지 박 전 대통령 생가에서 진행되고 이어 오전 11시부터 40분간 추도식이 진행된다.

생가보존회가 주관하는 추모제에서 김교언 도산서원 선비문화전통예절지도사가 집례를 맡고 장 시장은 초헌관을, 김태근 구미시의회 의장은 아헌관, 전병억 생가보존회 이사장은 종헌관을 맡는다.

박 전 대통령 추모제에서 역대 구미시장은 초헌관을 맡아왔으나 지난해에는 장 시장이 참석하지 않자 이철우 경상북도지사가 초헌관을 맡았다.

장 시장은 "박 전 대통령 서거 40주기 추도식 참석을 계기로 구미공단 50주년의 가치를 재조명하고 나아가 소통하는 시정, 시민 대통합의 근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대구주재. 오늘도 의미있고 즐거운 하루를 희망합니다. <오마이뉴스>의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