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거제시 남부면 갈곶리 1번지 일원의 '해금강 휴양시설 조성용지'.
 거제시 남부면 갈곶리 1번지 일원의 "해금강 휴양시설 조성용지".
ⓒ 거제시청

관련사진보기

  
 거제시는 15일 해금강(주)와 관광휴양형 지구단위계획 수립에 대한 업무협약과 해금강 휴양시설 조성용지에 대한 매매계약을 체결하였다.
 거제시는 15일 해금강(주)와 관광휴양형 지구단위계획 수립에 대한 업무협약과 해금강 휴양시설 조성용지에 대한 매매계약을 체결하였다.
ⓒ 거제시청

관련사진보기

 
2004년 조성 이후 15년 동안 주인을 찾지 못했던 거제 해금강 휴양시설지구 조성용지가 매각된다.

경남 거제시는 15일 해금강(주)(대표이사 박재복)와 관광휴양형 지구단위계획 수립에 대한 업무협약과 해금강 휴양시설 조성용지에 대한 매매계약을 체결하였다고 밝혔다.

해금강 휴양시설 조성용지는 2004년 3월 거제시 남부면 갈곶리 1번지 일원에 조성되어, 명승 제2호인 해금강과 바람의 언덕, 신선대 등이 인접해 있는 명소다. 그런데 2005년 4월 첫 공고 이후 현재까지 총 16회 유찰로 매각이 부진했다.

거제시는 "2018년 12월 매각에 가장 큰 걸림돌이었던 매각금액 납부방법에 대해 공유재산 관리 조례를 변경하고, 지난해 7월 3일 열린 '거제시 수도권 투자유치설명회'에서 해당 부지에 대해 홍보하는 등 거제시의 적극적이고 꾸준한 매각 활동에 따른 성과가 나타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매매계약은 해금강 휴양시설 조성용지의 총 부지인 4만 2544㎡ 중 거제시 소유 부지인 3만 4795㎡로, 매매금액은 140억 원이다.

업무협약에는 '국토의계획및이용에관한법률'에 따라 조성용지의 건폐율, 용적률 완화에 관한 관광휴양형 지구단위 계획수립 내용을 담고 있다. 또 이곳에는 약 1800억 원의 총사업비를 투입으로 10층 이하의 관광숙박시설 314실과 놀이, 운동 등이 가능한 복합시설이 조성된다.

매수자인 해금강㈜은 "관광휴양형 지구단위계획 수립을 통해 관광휴양형 숙박시설과 휴양시설을 조성하여 해금강이라는 천혜의 자연환경과 어울리는 국내에서는 보기 힘든 관광지를 성공적으로 조성하여 거제시 관광 사업에 힘을 보태겠다"라고 밝혔다.

변광용 거제시장은 "천혜의 자연경관을 지닌 해금강을 배경으로 많은 시민과 관광객이 찾아오고 힐링할 수 있는 관광휴양시설을 만들어 주시기 바란다"며 "오랜 기간 추진이 보류된 숙원사업이 힘들게 성사된 만큼 조속히 시행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