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금산군이 올해 '제39회 금산인삼축제' 준비에 본격적으로 돌입했다.  
지난해 98만 7000명이 방문해 787억 원의 인삼약초 매출을 포함해 총 1000억 원 이상의 경제적 효과를 거둔 금산인삼축제는 올해 더 많은 방문객 유치와 매출증대로 국내 최대의 약령시(藥令市) 축제의 위상을 확고히 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금산군은 다양한 프로그램 준비와 함께 내달 20일까지 포스터 공모를 진행한다.

금산군 관계자는 "인삼과 청정금산 이미지를 창의적으로 표현하며, 대중적인 디자인으로 현수막, 배너 등 제작을 고려해야 한다"며 "인쇄·출판·디자인 분야에서 사업자 등록을 필한 업체만 참여 가능하고, 2개 작품까지 제출 가능하다"고 밝혔다.

당선작에 대해서는 축제 포스터와 리플릿 제작·납품권을 부여할 예정이다. 당선작 발표는 내달 말 금산인삼축제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된다.

한편, '제39회 금산인삼축제'는 추석 연휴와 가을 날씨, 인삼수확 시기, 타 축제 기간, 주민참여 등의 요소를 고려해 오는 10월 9일부터 18일까지 열흘간 개최될 예정이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충청게릴라뉴스(www.ccgnews.kr) 와 내외뉴스통신에도 실립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충청이 답이다. 충청주의 언론!" 충청게릴라뉴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