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시어머니

시엄니 말씀처럼 깜짝 놀랄 만큼 많은 가래떡이 왔다. 떡국도 해 먹고, 떡볶이도 해 먹고, 가래떡 구이도 해 먹고. 사람들 초대해서 가래떡 잔치라도 벌여야 하려나 보다.

ⓒ조혜원2017.01.1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글쓰기, 기타 치며 노래하기를 좋아해요. 자연, 문화, 예술, 여성, 노동에 관심이 있습니다. 산골살이 작은 행복을 담은 책 <이렇게 웃고 살아도 되나>를 펴냈어요.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