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김새론

'눈길' 김향기, 동생 챙기는 친절

배우 김향기가 13일 오후 서울 왕십리CGV에서 열린 영화 <눈길> 시사회에서 작품 속 동생인 배우 장대웅을 챙기고 있다. <눈길>은 일제강점기, 부잣집 막내딸 영애(김새론 분)와 그녀를 동경하던 가난한 소녀 종분(김향기 분)이 끔찍한 곳에서 만나 운명을 함께하며 같은 비극을 살게된 이야기를 담은 작품으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들의 아픔을 나누고 그들을 위로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3월 1일 개봉.

ⓒ이정민2017.02.13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