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압록강

트럭을 타고 가는 사람들

십여명의 사람들을 태운 트럭이 먼지를 날리며 질주하고 있다. 역시 우리를 보고 손을 흔들어 보인다. 가이드의 설명에 따르면 지금 위치가 북한의 청성군이라고 하는데 이 또한 확인할 수는 없었다. 삭주 24Km, 신의주 70Km라는 도로 표지판이 보인다. 독자 여러분들의 확인을 부탁한다.

ⓒ이정희2018.08.16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