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문희상

아베규탄시민행동 등 70여 개 시민사회단체가 12월 5일 오후 2시 국회 정문 앞에서 일제강점기 강제동원 피해 문제 해법으로 제시된 '문희상 안' 중단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열었다. 기자회견을 마친 뒤 아베 일본 총리 얼굴이 담긴 대형 패널에 ‘사죄 없는 기부금 필요 없다’고 적힌 일본돈 1만 엔짜리 지폐 견본과 ‘사죄하라!’는 빨간색 경고 딱지를 ‘머니건’으로 쏘아 붙이는 상징의식을 진행하고 있다.

ⓒ김시연2019.12.05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