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김시연 (staright)

지역방송 노동자와 미디어운동단체, 마을미디어가 17일 오후 2시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 언론노조 사무실에서 공동기자회견을 열고 "통신재벌은 지역방송을 위한 사회적 논의에 나서라"고 촉구하고 있다. 이들은 최근 LG유플러스의 CJ헬로비전 인수 승인과 SK브로드밴드-티브로드 합병이 가시화되는 가운데 통신재벌이 지역방송 콘텐츠 확보를 위한 기금 조성에 나서야 한다고 요구했다.

ⓒ김시연2019.12.17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