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뉴스
어디까지 해봤니?

오마이뉴스에서는
누구나 시민기자가 될 수 있습니다.
시민기자를 좋은기사원고료로 응원할 수 있습니다.
10만인클럽가입으로 오마이뉴스의 경제적 자립을 위한 후원을 할 수 있습니다.
나의 일상을 모이에서 함께 이야기 나누며 공유할 수 있습니다. 지금부터 시작해 볼까요?

시민기자 기사쓰기

구석구석에 퍼져 있는 시민의 글이 모여
오마이뉴스를 만듭니다
나도 기자가 될 수 있다?!
내가 작성한 글이 오마이뉴스에서는
기사가 되고 기자의 명예까지 얻는 기회를 놓치지 마세요!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 누구나
    시민기자가 될 수 있다!
    별도의 승인절차 없이 본인인증 하나로
    누구나 기자회원이 될 수 있어요.
    시민기자 가입하기
  • 소재불문!
    어떤 기사든 가능하다!
    정치, 사회, 경제부터 여행, 사는 이야기, 만평·만화,
    연재까지 여러분이 쓰는 모든 글이 기사가 될 수 있어요.
    시민기자 인기글 보러가기
  • 오마이뉴스 메인페이지와
    공식 SNS에 공개!
    편집부의 검토를 거쳐 기사로 채택되면 오마이뉴스 홈페이지에 실리고, 기사에 따라 공식 SNS와 포털사이트에 공유돼요.
  • 기사 채택시
    원고료 지급!
    기사 등급이 높을수록
    더 많은 원고료를 받을 수 있어요.
    원고료 정책 보러가기
  • 좋은기사원고료 지급!독자가 기자에게 주는 원고료를 받을 수 있어요.* 부가세와 일정 수수료를 제외하고 지급됩니다.

시민기자를 소개합니다

이종석

이종석

jong3568

스포츠를 정말 사랑하는 한 남자입니다.

최신기사'풋살의 시대 온다' 국가대표 스타들 귀환... 매력 뭐기에

이동욱

이동욱

realhansai

포항, 이동욱입니다. 사진찍고 놀며 다닙니다.

최신기사[사진] 포항 죽도시장에 걸린 '일본 제품 불매 현수막

최정선

최정선

bangel94

여행작가(한국여행작가협회). <생각없이 경주> 저자이며 여행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최신기사통영 신도시에 잘 알려지지 않은 섬, 두 번 갔다

이은혜

이은혜

golgor

투쟁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전합니다.

최신기사대학로에 나타난 이삿짐 사다리차, 정체는?

최수진

최수진

soojinchoi

기회는 평등하고, 과정은 공정하며, 결과는 정의롭게

최신기사독일 박물관에 영구 소장된 바둑판, 그걸 만든 '여자 목수'

기사는 어떻게 쓰나요?

신규회원의 경우 시민기자 가입을,
일반회원의 경우 기자회원으로 전환하세요.* 기자회원은 실명제로 운영되고 있어 본인인증을 거친 후에 기사를 쓸 수 있습니다.회원가입하기

내방(my page) 또는 홈페이지의 시민기자 기사쓰기를 클릭해 글을 작성해주세요. 기사쓰기는 PC, 모바일 모두 가능하며, 모바일은 moi를 이용해 글을 작성 후 기사로 전송할 수 있어요.moi 서비스 알아보기

내방(my page) 에서 기사 조회 수, 채택상태, 원고료 등을 확인할 수 있어요.* 모바일앱 이용 시 기사에 대한 알림을 받아볼 수 있어 편리합니다.* 모바일앱 다운로드[Android][ios]

다양한 카테고리

정치, 경제부터 여행, 방송·연예 등
다양한 카테고리로 기사를 작성할 수 있어요

기사 작성할 준비가 되었나요?

좋은기사 원고료주기

시민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를 읽다보면 ‘이 기사 참 잘 썼네’ 생각하거나
도움을 주고 싶은 경우가 있죠.
좋은 기사 원고료 주기로 기자를 직접 후원해 보세요.
좋은 기사 원고료는 기자에게 직접 전달돼 후속 기사 준비 등에 활용할 수 있어요.
좋은 기사 원고료
부가세와 일정 수수료를 제외하고 시민기자에게 지급합니다.

독자원고료 응원메세지

응원합니다???????????????????????? 재스민2019.07.24 04:3110,000 [기사]폭력 아빠와 새엄마 피해 거리로... 여성 홈리스의 고백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 합니다. 김영덕2019.07.23 20:2730,000 [기사]879억 들여 만든 애물단지 '새마을 공원'... 이게 끝이 아니다

난개발 기사 꼭 필요했던걸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강정용2019.07.23 20:1310,000 [기사]낭떠러지 위에 전원주택... '걸레도시' 된 용인시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 합니다. 최에프렘2019.07.23 19:3320,000 [기사]'루게릭병'이란 말에 머리가 하얘졌다

아무리 옆에서 지켜보더라도 자신이 직접 겪어보지 못하면 온전히 이해할수 없겠죠. 하지만 이 글이 비슷한 상황으로 고생하시는 분들께는 분명 큰 힘이 될거예요. 잘 견뎌주셔서 감사해요 이주선2019.07.23 17:42100,000 [기사]'루게릭병'이란 말에 머리가 하얘졌다

소식 오래 오래 많이 전해주세요. 응원하겠습니다. 힘내세요 ^^ 아이언맨2019.07.23 14:5610,000 [기사]'루게릭병'이란 말에 머리가 하얘졌다

노회찬님! 보고싶쏘 ㅠㅠ 김수원2019.07.23 14:5210,000 [기사]노회찬 앞 오열한 청소노동자 "유일하게 사람대우 해준 분"

화이팅< 러블리민 2019.07.23 13:5110,000 [기사]부모님께 쓴 손편지, 유서가 아니길 바랐다

멋진도전!!! 러블리민2019.07.23 13:4010,000 [기사]잠 안 자고 24시간 걷기, 왜 도전 했을까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 합니다. 이경아2019.07.23 13:305,000 [기사]낭떠러지 위에 전원주택... '걸레도시' 된 용인시

자율주행에 대한 냉정한 성찰의 글입니다. 전현준2019.07.23 11:311,000 [기사]이재웅 쏘카 대표의 '황당' 예언... 내기 하실래요?

좋은기사 감사합니다. 노회찬님 존경합니다. 이창수2019.07.23 11:023,000 [기사]노회찬 앞 오열한 청소노동자 "유일하게 사람대우 해준 분"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 합니다. 마이클2019.07.23 10:471,000 [기사]낭떠러지 위에 전원주택... '걸레도시' 된 용인시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 합니다. 천태리사랑2019.07.23 10:4310,000 [기사]"서부내륙고속도로 1조 증액, 최근 물가상승률은 1%, 꼼수 맞다"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 합니다. 잘읽었어요2019.07.23 10:173,000 [기사]노회찬 앞 오열한 청소노동자 "유일하게 사람대우 해준 분"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 합니다. 김수곤2019.07.23 10:1610,000 [기사]낭떠러지 위에 전원주택... '걸레도시' 된 용인시

노회찬 의원님이 타임머신이라도 타고 다시 돌아오셨으면 좋겠습니다. 이렇게라도 의원님 육성이 담긴 기사를 만나서 기쁩니다. 기자님 수고에 감사드립니다. 조규용2019.07.23 09:343,000 [기사]노회찬 부엌에 붙은 은박지... "두 덩이 매생이가 가정을 구합니다"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 합니다. 조정현2019.07.23 09:2310,000 [기사]노회찬 앞 오열한 청소노동자 "유일하게 사람대우 해준 분"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 합니다. pudo2019.07.23 08:192,000 [기사]낭떠러지 위에 전원주택... '걸레도시' 된 용인시

좋은기사 감사드립니다~^^ solaris772019.07.23 07:3910,000 [기사]홍문표 의원의 '서해복선 전철, 국토부 질타'가 심히 유감스러운 이유

시민기자가 작성한 더 많은 기사를 읽어볼래요?

오마이뉴스 메인 바로가기
오마이뉴스의 경제적 자립을 위한

10만인클럽

회원현재

더 좋은 세상을 만들어가는 10만인의 연대10만인클럽은
오마이뉴스에 자발적으로 구독료를 내는 정기후원 모임입니다
수익모델의 혁명!자본의 영향력에서 자유롭기 위하여,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는 오늘도 달립니다
세계 최초의
시민참여형 대안언론!
오마이뉴스가 여러분의 나의 신문이 되겠습니다

작은 선물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시면 소정의 혜택을 드립니다
  • 10만인클럽
    다이어리북 증정
  • 광고 없는
    지면 서비스
  • 시민기자학교
    강의 할인
    바로가기
  • 꿈틀비행기
    여행 할인
    바로가기
  • 우리 공부합시다!
    10만인클럽 특강
    바로가기

오마이뉴스를 응원해주세요

  • 정기후원매달 1만원 이상씩 후원해요신청하기
  • 전화가입아래 공용 휴대전화 또는
    일반전화번호로 전화주세요
    010-3270-3828
    02-733-5505 내선0번
  • 일시후원비회원, 해외에 계신 독자들이
    쉽게 후원할 수 있어요
    신청하기
* 오마이뉴스 시민기자라면 원고료(10만원 이상)로도 10만인클럽 회원에 가입할 수 있습니다.
우리가 함께 나누는 이야기

모이

함께 나누고싶은 이야기, 요즘 뜨는 이야기를 한 눈에!

당신 곁에 함께 있는 이야기 놀이공간 moi
나만이 알고 있는 정보, 일상, 경험, 취향, 현장제보,
우리동네 소식 등 함께 나누고 싶은 이야기를 찾으셨나요?
그럼 바로 moi 하세요

인기모이

    오마이뉴스로 기사를 전송할 수 있어요

    사진과 함께 간단한 글,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등
    모이에서 작성한 글을 오마이뉴스 기사로 전송해 보세요.
    검토 후 정식기사로 채택되는 기회가 주어집니다.
    1분만에 기사쓰기 완료!
    모이 기사쓰기 자세히보기
    짧은 글도 가능해요! 짧은 형식의 사건사고, 일상의 이야기를 기사로 전송할 수 있어요. 정식기사로 채택이 돼요 기사에 따라 오마이뉴스 메인, SNS, 포털사이트에 공유돼요.

      이제, 나만의 모이를 만들어보세요
      그리고 잊고 있던 기자의 꿈을 모이에 펼쳐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