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이철우 경북도지사가 14일 오전 경북 구미시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에서 열린 탄생 102돌 숭모제에 참석해 제를 올리고 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가 14일 오전 경북 구미시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에서 열린 탄생 102돌 숭모제에 참석해 제를 올리고 있다.
ⓒ 조정훈

관련사진보기

 
박정희 전 대통령이 태어난 날을 기념하는 102돌 기념행사가 14일 오전 경북 구미시 상모사곡동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는 수능시험일과 겹쳐 숭모제만 지내고 매년 박 전 대통령 동상 옆 공터 특설무대에서 열리던 기념행사는 빠졌다.

박정희대통령생가보존회가 주관한 숭모제에는 백승주·장석춘 자유한국당 의원, 남유진 전 구미시장, 보수단체 등 보수300여 명이 참석했지만 장세용 구미시장은 참석하지 않았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추모제에 이어 숭모제에도 참석해 박 전 대통령 부부 영정에 잔을 올리고 절을 했다.
  
 도예가 길성 작가가 14일 오전 박정희 전 대통령 숭모제에서 박 전 대통령의 얼굴이 그려진 도자기를 전병억 생가보존회장에게 전달하고 있다.
 도예가 길성 작가가 14일 오전 박정희 전 대통령 숭모제에서 박 전 대통령의 얼굴이 그려진 도자기를 전병억 생가보존회장에게 전달하고 있다.
ⓒ 구미시청 제공

관련사진보기

 
숭모제에서는 길성 작가가 박 전 대통령 초상화를 도자기로 만들어 생가보존회에 전달하기도 했다. 참가자들은 "박 전 대통령의 업적은 대한민국 역사에 깊이 각인되고 있다"면서 "만대의 후손에게까지 전해 내려갈 것"이라고 찬양했다.

숭모제와 함께 매년 열리던 대한민국 정수대전은 수능시험에 방해가 되지 않게 한다는 취지로 오는 16일 열기로 했다. 한국정수문화예술원이 주관하는 정수대전은 해마다 박 전 대통령 생일에 맞춰 서예와 문인화, 미술 분야의 우수작품을 시상하고 전시한다.

우리공화당 거리행진 대신 구미시청 앞에서 집회만 열기로

한편 이날 구미 일원에서 집회와 행진을 하기로 했던 우리공화당과 태극기부대는 행진을 전격 취소하고 구미시청 앞에서만 규탄집회를 열기로 했다.

우리공화당은 당초 이날 오전 박 전 대통령 생가와 광평동 홈플러스 앞에서 태극기집회를 연 뒤 오후 2시부터 구미시청까지 4.5km 구간을 가두행진 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수험장 바로 앞에서 집회를 하고 거리행진을 할 경우 소음이 발생해 수험생들의 집중력을 해칠 수 있다는 비판이 일자 가두행진을 취소하고 구미시청 앞에서 집회만 열기로 했다.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대구주재. 오늘도 의미있고 즐거운 하루를 희망합니다. <오마이뉴스>의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어 주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