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오전 청와대 여민관에서 '2020 신북방정책 전략' 보고를 받기 전 권구훈 북방경제협력위원장과 인사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오전 청와대 여민관에서 "2020 신북방정책 전략" 보고를 받기 전 권구훈 북방경제협력위원장과 인사하고 있다.
ⓒ 청와대 제공

관련사진보기

 
문재인 대통령이 권구훈 북방경제협력위원장으로부터 업무보고를 받고 올해를 '신북방협력의 해'로 삼기로 했다.

문 대통령은 17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1시까지 2시간 동안 권구훈 위원장으로부터 '2020 신북방정책전략'을 보고받았다.

권 위원장은 지난 2017년 12월 북방경제협력위원회가 출범한 이후 북방국가들과의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조성해온 기반의 성과와 올해 계획을 보고했다. 그러면서 "올 한 해는 북방경제협력의 실질적 성과를 창출하고 확산하는 해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특히 러시아·몽골과의 수교 30주년을 계기로 올해를 '신북방협력의 해'로 삼기로 했다. 지난 2019년 문 대통령의 아세안(ASEAN, 동남아시아국가연합) 10개국 방문,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개최 등 신남방정책의 모멘텀을 신북방협력으로 이어가겠다는 것이다.

이와 함께 신북방정책의 성과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경제협력과 문화행사, 문화·인적 교류, 홍보 등의 방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권 위원장으로부터 신북방정책전략을 보고받은 문 대통령은 "올해 다시 찾아오기 힘들 정도로 굉장히 좋은 계기를 맞은 만큼 신북방정책이 실질적인 성과를 내도록 최선을 다해달라"라고 당부했다.
 
 권구훈 북방경제협력위원장이 17일 오전 청와대 여민관에서 문재인 대통령에게 '2020 신북방정책 전략' 보고를 하고 있다.
 권구훈 북방경제협력위원장이 17일 오전 청와대 여민관에서 문재인 대통령에게 "2020 신북방정책 전략" 보고를 하고 있다.
ⓒ 청와대 제공

관련사진보기

 
문 대통령은 지난 2018년과 2019년 두 해에 걸쳐 러시아, 중앙아시아 3개국(투르크메니스탄·우즈베키스탄·카자흐스탄) 등 '신북방정책의 중요한 파트너' 국가들을 방문해 실질협력 방안을 논의한 바 있다.

신북방정책은 한국과 동북아시아의 협력을 넘어 러시아와 몽골, 중앙아시아 등까지 연결해 동북아 평화와 경제협력을 도모하려는 문재인 정부의 대외정책이다.

문 대통령이 지난 2017년 9월 7일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열린 제3차 동방경제포럼 기조연설에서 전력·철도·북극항로·수산·가스·항만·조선·농업·산업단지 등 한러 간 9개 경제협력 전략('9-BRIDGE')을 제시했는데 이것이 신북방정책의 토대가 됐다.

신북방경제협력 대상 국가에는 러시아, 중앙아시아 5개국(카자흐스탄, 키르기스스탄, 타지키스탄, 투르크메니스탄, 우즈베키스탄), 몽골, 중국 동북 3성(지린성, 랴오닝성, 헤이룽장성) 등이 포함된다. 이들 국가와의 연계와 협력을 강화해 미래성장동력을 창출하고, 한반도 평화정착과 평화경제의 기반을 구축하겠다는 구상이다.   

문 대통령은 지난 2018년 11월 글로벌 투자은행(IB)인 골드만삭스의 아시아 담당 선임 이코노미스트(전무)였던 권 위원장을 송영길 전 위원장의 후임으로 발탁했다.

KBS에서 제작한 렉쳐멘터리(강연과 다큐멘터리를 결합한 프로그램) '명견만리'에 출연한 권 위원장을 보고 문 대통령이 직접 위원장에 추천한 것으로 알려졌다. 권 위원장은 지난 2015년 8월 '명견만리'에 출연해 '왜 경제통일인가?'라는 주제로 강연에 나선 바 있다(관련기사 : 권구훈 북방경제협력위원장, 문 대통령이 직접 발탁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1970년 전남 강진 출생. 조대부고-고려대 국문과. 월간 <사회평론 길>과 <말>거쳐 현재 <오마이뉴스> 기자. 한국인터넷기자상과 한국기자협회 이달의 기자상(2회) 수상. 저서 : <검사와 스폰서><시민을 고소하는 나라><한 조각의 진실><표창원, 보수의 품격><대한민국 진보 어디로 가는가><국세청은 정의로운가><나의 MB 재산 답사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